조세호

'양배추' 조세호가 누리꾼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어 화제다.

조세호는 지난해 MBC '세바퀴'에 출연해 김흥국으로부터 '난데없는' 타박을 받았다. "왜 안재욱 결혼식에 가지 않았냐"는 것이었다.

당시 조세호는 "모르는데 어떻게 가요"라고 항변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줬고, 이 대화는 인터넷 공간에서 우리꾼들에게 애용되는 유행어가 됐다.

특히, 최근 배우 조승우가 KBS2 ‘해피투게더3’에서 조세호와 MC로 활약 중인 엄현경에게 “조세호 씨한테 왜 내 헤드윅 막공파티 때 안 오셨냐고 전해줘”, “꼭 전해줘. 우리 ‘마의’ 때 제작발표회 할 때 왜 안 왔었는지도”라고 전한 것이 밝혀져 누리꾼들에게 웃음을 주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