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현대엔지니어링 기획실 임직원들이 은평·서대문 봉사센터를 방문해 직접 기부금을 전달하고 ‘사랑의 제빵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은 빵 200여개를 만들어 기존에 후원 중인 중증장애인 보호작업시설 '희망일굼터'에 전달했다. 하반기에도 지역 주민들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실시해 나누는 삶을 실천할 계획이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