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좌측부터: 한동주 NH-아문디운용 사장, 김용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띠에리 매끼에 아문디아시아 합작담당 사장>

NH-CA자산운용은 사명을 NH-Amundi(아문디) 자산운용으로 변경했다고 1일 밝혔다.

2003년 농협CA투자신탁운용으로 출범한 이 회사는 2007년 NH-CA자산운용으로 이름을 바꾼데 이어 이번에 합작사인 아문디 명칭을 사명에 반영했다.

NH-아문디운용은 농협금융과 아문디운용이 각각 70%, 30%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아문디는 프랑스의 농협인 크레디아그리콜 자회사다. 현재 1200조원의 자산을 운용하는 유럽 1위, 글로벌 10위 운용사다.

NH-아문디운용 수탁고는 지난해 12조 원 넘게 늘었고, 올해 들어서도 2조 원 이상 증가해 현재 30조원 수준이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