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하나금융투자 제공

하나금융투자는 로보어드바이저 자문형랩 '하나 밸류시스템 자문형 로보랩'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하나 밸류시스템 자문형 로보랩'은 알고리즘과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하는 로보어드바이저를 활용한 랩어카운트다.

이 상품은 개인별 투자성향을 측정해 현재 시장 상황과 개인별 투자성향에 따라 자산 배분 유형을 결정한다. 이후 알고리즘에 따라 매수 종목을 선정, 매매를 진행한다.
포트폴리오는 로보어드바이저를 활용해 20종목 내외의 개별종목과 상장지수펀드(ETF)로 구성하며, 시장상황에 따라 포트폴리오 비중을 조정한다. 또 과거와 현재의 데이터를 스스로 조합해 분석하는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을 이용해 최적시점의 분할 매수와 매도를 추구한다.

운용자산은 국내 주식과 ETF로 국내주식의 경우 성장가치주, 가치주, 배당주로 유형을 나눠 투자성향 및 증권시장 상황에 맞는 포트폴리오를 만든다. ETF의 경우 주식ETF와 채권ETF를 시장상황에 맞게 비율을 조정한다.

최저가입금액은 1000만원, 계약기간은 1년이며 1년 단위로 자동연장되고 중도해지가 가능하다. 선취수수료는 없고 후취수수료는 연1.6%이다. 고객계좌별로 운용, 관리되는 투자일임계약으로 과거의 수익률이 미래의 수익률을 보장하지 않으며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