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양정원 SNS

‘마리텔’ 양정원이 모르모트 PD에게 독설을 날렸다.

24일 생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 MLT-26에서는 양정원이 모르모트 PD에게 필라테스를 가르쳐줬다.

이날 양정원은 모르모트 PD에게 “필라테스를 통해 자세를 교정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모르모트 PD님의 자세는 구부정하고 배가 나와서 오스트랄로피테쿠스 같은 체형이다”고 독설늘 날렸다.

그러면서 양정원은 “모르모트 PD님 발에 털이 정말 많다”며 “제가 가르친 회원들 중에 가장 많은 것 같다. 숱을 쳐주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