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스프링자산운용은 유럽 주식과 국내 채권에 분산 투자하는 '유러피언 리더스 채권혼합형 펀드' 2종을 25일 출시했다.

'유러피언 리더스 20 채권혼합형'은 유럽 기업 주식형 모펀드에 20% 이하를, 국내 국공채 채권 모펀드에 70% 이상을 각각 투자한다.

'유러피언 리더스 40 채권혼합형'은 유럽 기업 주식형 모펀드에 40% 이하를, 국내 채권 모펀드에 60% 이상을 투자하는 구조다.

두 펀드의 주식 부문은 2007년 출시한 '유러피언 리더스 주식형 펀드'와 동일한 전략으로 운용한다. 이 상품은 지난 21일 기준 3개월 수익률 7.70%로 업계 유럽 주식형 펀드 가운데 가장 높은 성과를 보이고 있다.

펀드는 우리은행을 통해 판매한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