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선물은 다음달 11일 '한·미 금리 변동과 5월 환율전망'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여의도 NH선물 본사에서 진행된다. 한국과 미국의 금리 변동에 따른 달러화 흐름과 5월 환율전망 등이 다뤄질 예정이다.

NH선물 관계자는 "미국의 금리 인상과 국내 금리 인하 기대에 따라 달러화의 변동성이 확대되는 중"이라며 "금리 및 주요국 통화정책 차별화에 따른 환율 동향을 점검하고 5월 환율을 전망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환율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이번 세미나에 참석 가능하다. 관련 문의는 NH선물 환리스크관리센터(02-3774-0555)로 하면된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