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반달 마마무 휘인

'복면가왕' 반달 마마무 휘인

'복면가왕' 2라운드 롤러코스터와 반달의 경연이 펼쳐졌다.

24일 MBC '복면가왕'에서 초특급 실력파 2인의 경연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경연의 '가왕' 후보로는 롤러코스터가 꼽혔다. 롤러코스터에 패한 반달은 걸그룹 마마무의 휘인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날 패널로 참석한 유영석은 "시대가 발전한다고 느꼈다. 어린 나이에 이런 감성을 가지고 노래한다는 것이 참... 제 때는 이해 못할 실력이다"라고 극찬했다.

휘인은 걸그룹 마마무에 대한 편견에 대해 "비글돌이라고 불리는데 차분한 면도 많다"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휘인은 "좋은 말씀 많이 해 주셔서 감사하다. 제 자신에게 수고했다고 말하고 싶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