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에서 젝스키스 게릴라콘서트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토토가2 - 젝스키스 편'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무한도전'에서 젝스키스는 게릴라 콘서트가 무산된 이후 유재석과 만났다.

먼저 은지원은 "안무 선생님께 이 콘서트를 말했다. 안무를 몰라서 물어볼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강성훈은 "부모님께 이 사실을 알렸다"고 말했고, 이재진은 "부산에 있는 친구한테 말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장수원을 뺀 모든 멤버가 지인들에게 털어논 것으로 밝혀져 '무한도전'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무한도전' 방송 말미에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상암 월드컵 경기장을 가득 채운 젝스키스 팬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특히 가장 큰 궁금증이었던 젝스키스 고지용이 무대에 합류해 ‘커플’을 함께 부르는 모습이 짧게 공개돼 기대감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