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다정보통신(7,8700 0.00%)은 22일 사업다각화를 위해 영상디자인 업체 코코아비전의 주식 11만주를 31억원에 양수하기로 결정했다. 양수 후 지분율은 100%다.

회사는 이날 또 별정통신사업을 영위하는 니즈텔레콤의 주식 16만주를 55억원에 양수하기로 결정했다. 양수 후 지분율은 100%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