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승 비스트 탈퇴

장현승 비스트 탈퇴 / 사진 = 한경DB

장현승 비스트 탈퇴

그룹 비스트 장현승이 팀을 탈퇴한 가운데 그의 남다른 가치관이 소속사에서 말한 멤버 간의 음악적 견해 차와 일맥상통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장현승은 지난해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인성과 날라리 끼는 구분되어야 한다"며 "모범적인 가수 이미지가 좋을 게 없다"는 소신을 밝혔다.

이어 "오히려 반대로 놀았을 법한 이미지가 음악 활동에 도움이 된다"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한편 19일 비스트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음악적 견해에서 시작된 성격 차이로 팀 활동이 불가하게 된 장현승이 비스트를 탈퇴하기로 했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