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김고은, 윤여정이 19일 오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계춘할망'(감독 창감독, 제작 지오엔터테인먼트)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윤여정, 김고은 주연의 '계춘할망'은 12년의 과거를 숨긴 채 집으로 돌아온 수상한 손녀 혜지(김고은 분)와 오매불망 손녀 바보 계춘할망의 이야기를 그린 가족 감동 드라마로 오는 5월 19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