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의 한국증시 설명회. 사진=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는 18일 중국 기업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한국증시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중국 기업의 한국증시 상장과 채권 발행 등에 대한 장점을 소개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60여곳의 중국 기관투자자 및 기업체 대표가 참석했다.

최경수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한국 주식시장은 지난해 기준으로 기업공개(IPO) 실적과 거래회전율이 각각 2위, 5위를 기록하는 등 풍부한 유동성을 지녔다"며 "중국 기업이 상장 및 채권을 발행할 경우 자금조달이 원활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거래소는 올해 중국 현지 상장설명회 등을 개최해 자본시장의 한류를 조성하겠다는 계획이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