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발드림팀 황보미 / 사진 = KBS 방송 캡처

황보미 아나운서가 이민호와의 친분을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KBS 2TV '출발 드림팀 2'의 '머슬퀸vs드림걸-몬스터 추격 레이스 더 체이서' 특집에 출연한 황보미는 "현재 프리랜서 아나운서로 활동 중"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민호와 절친'이라는 말에 황보미는 "연기를 잠깐 했었다 '상속자들'에 나왔는데 그때 주연이어서 알게 됐다"고 말했다.

황보미는 "사진 찍고 몇 마디 나눈게 다다"고 말했고, 이에 실망한 출연진들은 '뭐야'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