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16일(현지시간) 저녁 남미 에콰도르에서 규모 7.4의 강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진은 이날 오후 에콰도르 로사 자르테에서 서쪽으로 56㎞ 떨어진 지점에서 발생했다.

미국 하와이에 있는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PTWC)는 이 지진으로 반경 300㎞ 안에 지진해일(쓰나미)이 발생할 수 있다며 지진해일 경보를 발령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