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호 홈런 / 사진=엑스포츠뉴스

이대호 홈런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연장 10회에 대타로 출전해 끝내기 홈런을 쳤다.

이대호는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세이프코필드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서 2-2로 맞선 연장 10회말 타석에 들어섰다.

이대호는 투수 제이크 디크먼의 시속 156㎞짜리 공을 쳐내며 왼쪽 담을 넘기는 끝내기 홈런을 쏘았다.

이대호의 투런 홈런으로 시애틀은 4-2로 승리, 5연패의 늪에서 빠져나왔다.

이날 이대호는 홈런으로 추신수에 이어 두 번째로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경기에서 끝내기 홈런을 친 한국 타자로 기록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