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 용준형 지원사격 받고 신곡 발매

헤이즈 /헤이즈 인스타그램

‘썸타’로 워밍업을 마친 래퍼 헤이즈가 본격적으로 컴백 활동에 나선다.

엠넷 ‘언프리티 랩스타2’ 이후 ‘썸타’로 성공적인 컴백의 포문을 연 헤이즈는 오는 14일 정식으로 신곡을 발표하고 다시 한 번 상승세를 이어간다

헤이즈는 2014년 1월 싱글 '조금만 더 방황하고'로 데뷔했으며 지난해 출연한 엠넷 서바이벌 프로그램 '언프리티 랩스타2'에서 세미 파이널에 오르며 그 실력을 인정받은 여성 래퍼이다.

이후 틈틈이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해왔던 헤이즈는 지난 7일 엑소 첸, 바이브와의 콜라보로 화제를 모은 프로젝트 곡 ‘썸타’로 음원 공개와 동시에 5대 음원 차트 1위 및 각종 차트 최상위권에 오르는 저력을 보이며 기분 좋은 시작을 알렸다.
이어 이번엔 비스트의 멤버이자 프로듀서로서 활약이 빛나는 용준형의 지원사격 속 정식으로 신곡을 출시, 더욱 컴백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헤이즈 측 관계자는 “그간 기다려온 팬들을 위해 헤이즈가 야심차게 준비한 컴백 프로젝트다. 어느 아티스트와 만나도 환상적인 시너지를 완성해 내고 이와 동시에 자신만의 아이덴티티를 쌓아온 헤이즈가 정식으로 내놓는 첫 신곡에 더욱 주목해 달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헤이즈의 신곡은 오는14일 0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베일을 벗을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