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휴면다큐 사람이 좋다' 가수 유현상, 아내 최윤희 에피소드/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가수 유현상이 아내 최윤희의 인기로 인해 발생한 에피소드를 말해 화제다.

10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올해로 결혼 26년 차가 된 가수 유현상과 전 국가대표 수영선수 최윤희 부부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유현상은 시장 상인들을 만난 가운데 “결혼하고 ‘여자야’ 앨범이 나왔을 때 방송사 사람이 내 앞에서 CD를 부러뜨려서 쓰레기통에 넣었다. 집사람 팬이었다”고 비화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