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시애틀매리너스 홈페이지

박병호에 이어 이대호도 메이저리그 첫 홈런을 기록했다.

시애틀 매리너스 이대호는 9일(한국시간) 미국 시애틀 세이프코 필드에서 벌어진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2016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개막전에서 0-2로 뒤진 5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8번 타자 1루수로 첫 선발 출전한 이대호는 두 번째 타석에서 오클랜드 좌완 선발 에릭 서캠프의 2구째 약 142㎞짜리 직구를 통타해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이대호는 메이저리그 첫 안타를 홈런으로 장식했으며 시애틀 매리너스는 이후 공격에서 동점을 만드는데 성공하며 6회초 현재 2대2 상황을 유지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