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디바 / 사진 = JTBC 방송화면

슈가맨 디바

'원조 걸크러쉬' 디바가 완전체로 등장했다.

5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을 찾아서'에는 '걸그룹 특집'으로 투야와 디바가 출연했다.

디바는 멤버인 비키, 민경, 지니가 완전체로 출연해 자신들의 히트곡 '업&다운'과 '이 겨울에' '왜 불러' 등을 부르며 분위기를 고조시켰고 여전한 카리스마를 과시했다.

이들은 '지니 왕따설' '걸그룹 폭행' 등 강한 이미지 때문에 불거진 소문에 대해 일부는 시인하고 일부는 오해였음을 밝히고 오히려 이웃 집에서 강간범을 잡는 등 여자이지만 겁먹지 않는 진정한 '걸크러쉬' 면모를 보여줬다.

한편 역주행송 대결 결과 디바의 '업&다운'을 부른 하하와 스컬이 투유의 '봐'를 부른 걸스데이 민아와 버벌진트를 누르고 승리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