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프라이빗에쿼티(이하 유진PE)는 오주성 부대표(사진)를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6일 밝혔다.

신임 오주성 대표는 서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SKC와 SKC&C에서 근무했다. 이후 유진그룹의 재무담당 부장을 거쳐 재무총괄담당 전무를 역임했다.

유진그룹에서는 그룹 재무관리, 기업인수합병, 신규 사업 등을 담당했으며 2014년부터 유진프라이빗에쿼티 부대표를 역임해왔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