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진-김소영 아나운서 / 사진 = 한경DB·MBC 제공

방송인 오상진이 김소영 아나운서와 열애를 인정한 가운데 과거 루머에 대한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오상진은 과거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열애 횟수에 대해서 “4번이다”라고 솔직하게 밝혔다.

이를 들은 MC 박미선과 신봉선은 항간에 떠돌던 그와 여배우 스캔들에 대해 질문했고, 오상진은 “저도 그런 얘기 들었는데 그거 루머다. 없는 얘기다”라고 적극 해명했다.

한편 오상진 소속사 프레인TPC 관계자는 5일 "오상진이 김소영 아나운서와 1년 정도 진지하게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