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송지효 / 사진 = 한경DB

'런닝맨' 송지효가 박보검과 전화 연결을 시도한 가운데 박보검의 이상형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박보검은 지난달 16일 열린 '스타일 아이콘 아시아 어워즈'에서 이상형을 묻자 "외모를 떠나 서로 마음이 잘 맞고 배울 점이 많은 분이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박보검은 "선호하는 여성의 옷차림이 있느냐"는 질문에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무엇을 입든 예쁠 것 같다"고 답했다.

한편 3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송지효는 미션 수행을 위해 류준열에게 박보검의 전화번호를 받아 통화 연결에 성공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