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경찰서 염산 테러 관악경찰서 염산 테러 / 사진 = 한경DB

서울 관악경찰서 염산 테러…경찰관 4명 부상

서울 관악경찰서는 4일 오전 8시 45분쯤 관악경찰서 3층 사이버수사팀 앞 복도에서 민원인 A(여·37)씨가 경찰관 4명에게 염산을 뿌렸다고 밝혔다.

A씨가 뿌린 액체에 사이버수사팀 박모 경사가 얼굴 부위를 맞아 3도 화상을 입었다고 경찰은 밝혔다.

또 A씨를 제지하는 과정에서 다른 경찰관 3명도 염산 추정 액체가 몸에 묻어 부상했다.

경찰은 A씨가 자신이 연루된 사건을 처리한 박 경사에게 불만을 품고 사전에 범행을 계획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