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대어' 현대증권의 매각 본입찰 결과 발표가 30일로 연기됐다.

현대그룹측 관계자는 "내일 오전 우선협상대상자가 통보될 예정"이라고 29일 말했다.

본입찰에는 KB금융지주와 한국금융지주, 홍콩계 사모펀드(PEF)인 액티스가 참여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