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집트항공 여객기 공중납치, 키프로스 착륙

이집트항공 여객기 공중납치, 키프로스 착륙 /사진=유튜브 브레이킹뉴스

이집트 알렉산드리아에서 출발해 카이로로 향하던 이집트항공 여객기가 공중납치됐다.

항공사 대변인은 29일(현지시간) 이같은 사실을 밝히며 납치범이 항공기를 키프로스에 착륙시키도록 요구했다고 설명했다.

이 항공기는 이후 키프로스의 라르나카 공항에 긴급 착륙했다.

브레이킹 뉴스는 80~81명의 승객이 이 비행기에 탑승하고 있으며 무장한 남성 1명이 포함돼 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납치범은 여성과 아이에 한해 비행기에서 내려도 된다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승객들의 부상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은 상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