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tvN '드림플레이어' 방송 캡처

‘드림플레이어’에 출연한 최자가 과거의 자신에게 영상편지를 보냈다.

지난 28일 첫 방송된 tvN '드림플레이어'에는 마마무, 김수로, 최자, 프라이머리, 유세윤, 안지환, 박건형, 장진 등이 출연했다.

이날 최자는 과거의 자신에게 영상편지를 보내는 시간을 가졌다. 이를 지켜보던 프라이머리는 과거 최자가 지갑을 잃어버린 후 설리와 열애설이 터졌던 일을 언급하며 "지갑을 잃어버리지 말라고 전해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자는 과거의 자신에게 "이성에 관심이 많은 것을 알고 있다. 그러나 네가 뭘 상상하던 훨씬 좋은 더 행복한 미래가 있을 것"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최자, 프라이머리, 유세윤이 재능 있는 일반인 찾기에 나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