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대 동네 변호사 조들호

28일 밤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SBS '대박'이 첫 화를 방영했다.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주인공 박신양의 열연으로, '대박'은 숙종 역인 최민수의 카리스마로 첫 포문을 열었다.

결과는 막상 막하였다. 닐슨코리아 조사에 따르면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시청률 10.1%, '대박'은 11.8%를 기록했다.

두 드라마 모두 첫 시청자는 어느정도 확보했으니 이 다음은 '입소문' 싸움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