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피데스피엠씨는 삼송지구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삼송역’ 청약접수 결과 평균 11.1대 1, 최고 22.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청약 마감됐다고 28일 발표했다.

피데스피엠씨에 따르면 지난 25일부터 사흘간 실시한 ‘힐스테이트 삼송역’ 청약 결과, 총 969실 모집에 1만759명이 청약해 11.1대1의 평균경쟁률을 나타냈다. 1군(전용면적 65㎡, 68㎡)은 130실 모집에 2877명이 청약해 22.1대 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 25일 오픈한 ‘힐스테이트 삼송역’ 모델하우스에는 첫 주말 동안 1만9000여명의 방문객이 몰렸다. 오픈 첫날에는 고객들이 몰려 모델하우스 운영을 밤늦게까지 연장했다.
고양삼송지구 상업 9블록에 조성되는 이 단지는 서울 지하철 3호선 삼송역 1, 2번 출구 바로 앞에 조성된다. 연장 계획인 신분당선과 함께 더블 역세권이 될 전망이다. 하나로클럽과 함께 신세계복합쇼핑몰, 이케아2호점이 조성될 예정으로 생활인프라도 풍부하다.

지하 5층~지상 49층, 4개 동이며 오피스텔이 976실이다. 이번에는 969실이 분양중이다. 당첨자는 오는 28일 발표되며 계약은 29~30일 실시한다.

모델하우스는 고양시 덕양구 삼송동 213의 2번지에 조성돼 있다. (02)381-3077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