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걸그룹 멤버 티파니, 보라, 전효성이 아찔한 쇄골라인을 뽐냈다.

올해 가을, 겨울 트렌드를 미리 엿볼수 있는 '2016 F/W 헤라서울패션위크'가 24일 오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진행됐다.

가요계에서 가장 핫한 스타일을 선보이고 있는 티파니, 보라, 전효성이 찾은 곳은 YCH(이치, 윤춘호 디자이너) 패션쇼. 포토월에 등장한 세 사람은 자신있는 애티튜드와 여유로운 미소로 취재진들의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았다.

티파니, 보라, 전효성이 서울패션위크에 참석했다. /사진 =변성현 기자

프린트와 디테일한 디자인은 다소 차이가 있었지만 티파니, 보라, 전효성 모두 어깨가 깊게 파인 상의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