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

나비가 장동민에 남다른 애정을 표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2 - 최고의 사랑'에서는 오나미가 장동민과 나비의 연애코치로 허경환 무너뜨리기 작전에 성공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나비는 허경환에게 "정이 사랑이 될 수 있어. 나도 장동민이 짓궂게 장난 쳐 처음에는 부담스러웠는데, 자꾸 생각나고 사랑으로 발전되더라"고 조언했다.

특히 나비는 "우리가 셀카 찍은 것 보면 표정이 닮아간다. 장동민 인상이 예전에는 못됐는데 지금은 순해졌다"고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님과함께2’에서 장동민과 나비는 닭살 애정행각을 벌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