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룡이 나르샤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 뿌리깊은 나무 / 사진=가족액터스

육룡이 나르샤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 마지막회에 '뿌리깊은 나무' 출연진들이 깜짝 등장했다.

22일 종영한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서는 '뿌리깊은 나무'에 출연했던 배우 김기방과 신소율이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011년 방송된 SBS '뿌리 깊은 나무'에서 강채윤(장혁 분)의 절친한 친구이자 부하인 ‘초탁’역과 한글 프로젝트를 비밀리에 수행하는 궁녀 ‘목야’역으로 출연했던 김기방과 신소율은 극의 시대적 흐름에 맞춰 '육룡이 나르샤' 마지막회에 출연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색색의 한복을 차려 입은 채 나란히 붙어 앉아 다정한 오누이 케미를 뽐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