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일산업(1,64025 +1.55%)은 마일즈스톤인베스트먼트외 1이 수원지방법원에 주주총회결의금지 가처분을 신청했다고 21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소송대리인을 통하여 법적인 절차에 따라 적극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