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무한도전트위터

'무한도전' 정준하가 '쇼미더머니'에 도전했다.

19일 오후 방송되는 MBC '무한도전'에서는 정준하가 'MC민지'라는 이름으로 힙합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오디션을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무한도전-행운의 편지' 특집에서 힙합 오디션 참가를 미션으로 받은 정준하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 약속을 지키기 위해 오디션 준비에 돌입했다.

먼저 힙합 선배 지코로부터 멤버 모두 랩 수업을 들었다. 이후 '무한도전' 멤버들은 평소 서로에게 못 다한 이야기를 힙합 디스전으로 풀어내며 웃음을 자아냈다.

힙합 오디션 예선일 아침 일찍부터 오디션 현장에 도착한 정준하는 아들 뻘 되는 참가자들 사이에서 줄을 서고 단체샷을 촬영하는 등 현장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한편 'MC민지'의 오디션 준비와 생생한 현장은 19일 오후 6시 20분에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