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포스코건설은 전주 에코시티 공동 10블록에 공급하는 ‘에코시티 더샵 2차’가 일반 청약 접수에서 최고 49.7대 1, 평균 17.8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 1순위 당해 마감했다고 18일 밝혔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에코시티 더샵 2차의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566가구 모집에 총 1만97명(당해지역)이 청약해 평균 17.8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면적 100m²A 주택형은 46가구 모집에 2,287명(당해지역)이 몰려 49.7대 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 단지는 지난해 분양한 '에코시티 더샵 1차'와 함께 총 1426가구 규모의 '더샵' 브랜드타운을 형성하게 된다.

에코시티는 옛 35사단 부지인 전주 송천동 일대 199만여㎡ 부지에 주거와 교통, 휴식, 교육, 자연 등이 조화를 이루는 주거특화 생태신도시로 조성중이다.

오는 24일 당첨자 발표를 거쳐, 29일부터 3일간 계약을 실시할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2가 117의 9번지에 마련됐다. 1661-0074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