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희, 양준무 대표와 하와이서 스몰웨딩

가희 양준무 인케이스코리아 대표 결혼 /사진=가희SNS

"제 신랑 될 사람 입니다"

결혼을 앞둔 가희가 당당히 예비신랑을 공개했다.

가희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양준무 인케이스코리아 대표와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갑작스러운 소식에 많이들 놀라셨죠?"라면서 "날짜를 잡고 잘 준비하고 있었는데 이렇게 기사가 그냥 먼저 나버렸다. 지인분들과 팬 여러분들께 먼저 알리지 못해서 너무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또 가희는 "결혼은 하와이에서 스몰웨딩으로 올리게 됐다"면서 "기쁜 날 한국에서 많은 분들과 함께하지 못해 아쉽고 서운하다. 서로의 생각, 마음, 취향 모든 것이 잘 맞아 결정하게 되었으니 축복해주면 감사하겠다"라고 전했다.

또 "하와이에서 스몰웨딩으로 올리게 되었는데요. 기쁜 날 한국에서 많은 분들과 함께 하지 못하는 것이 너무 아쉽고 서운 하긴하지만 서로의 생각과 마음과 취향, 모든 것이 잘 맞아서 결정하게 되었으니 잘 다녀오라고 축복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가희와 인케이스코리아의 양준무 대표는 오는 26일 하와이서 결혼식을 올린다. 소속사 측은 하와이 웨딩의 배경에 대해 "두 사람 다 서핑과 하와이를 좋아해 내린 결정"이라며 "속도위반 사실은 없다"라고 혼전임신설에 대해서는 부인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