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하나금융투자 제공

하나금융투자는 금 관련 자산에 투자하는 '하나 금의환향 랩'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하나 금의환향 랩의 주요 투자 대상 자산은 세계 주요 거래소에 상장된 금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금광주 ETF, 개별 금광주 등이다. 이 랩은 금 가격 추이에 따라 금 현물, 금광주, 기타 귀금속주의 비중 조절을 통해 적극적인 수익을 추구한다.

1000만원 이상 투자 시 하나 금의환향 랩에 가입할 수 있으며 500만원 단위로 추가입금이 가능하다. 환헤지는 하지 않는다.
수수료의 경우 선취형은 선취보수 1.0%, 후취보수 연 1.5%(분기별 수취)이다. 성과형의 후취보수는 연 1.5%, 성과보수는 기준 수익률 초과분의 20%이다. 단 이번 랩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으며, 운용결과에 따른 이익 또는 손실이 투자자에게 귀속된다.

정윤식 하나금융투자 고객자산운용본부장은 "올해와 같이 불확실성이 높은 시장에서 금은 고려할만한 대체 투자수단"이라며 "'하나 금의환향 '은 관련 기업에 투자하는 상품인 만큼 금 가격 대비 초과성과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