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루네오가구는 전용진 씨와 송달석 씨가 인천지방법원에 주주총회결의 부존재확인의 소송을 제기했다고 15일 공시했다.

이어 전 씨가 인천지방법원에 의안 상정 및 결의 금지 가처분 소송을 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법적인 절차에 따라 대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