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현대산업개발은 7일 서울 용산 본사에서 ‘안전·품질 캠페인(실천! CLEAN 5)’을 개최했다.

캠페인에는 김재식 현대산업개발 사장, 현대산업개발 임직원, 우수 협력회사 대표 등 관계자 약 170명이 참석했다. 우수 사례발표, 안전·품질 관련 중점 추진사항 공유, 캠페인 선포, 노·사 대표 결의문 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캠페인의 명칭인 ‘실천! CLEAN 5’은 ‘고객관점 품질관리’, ‘위험요소 제거’, ‘무하자 완벽시공’ 등의 실천사항을 담고 있다. 현대산업개발은 현장에 입간판 및 현수막을 설치하고 주기적인 교육에 나설 계획이다. 공정 취약현상이 발생할 수 있는 하절기, 동절기 등 4차례에 걸쳐 자체 현장점검을 통해 캠페인 실천을 독려할 예정이다.

김재식 사장은 “‘종합부동산·인프라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한 완벽한 안전·품질 관리는 현대산업개발의 핵심가치"라며 현장 리스크 제거, 악습 개선, 공사 수행자간 활발한 소통 등을 당부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