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에 임성은 기상캐스터가 깜짝 등장했다.

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봄날은 온다-시청률 특공대' 특집이 공개됐다.

이날 '무한도전'에서 '무한도전' 멤버들은 매년 찾아오는 봄철 예능 시청률 춘궁기를 대비해 긴급회의를 열었다. 이어 봄의 시기를 정확히 알기 위해 임성은 기상캐스터가 깜작 등장했다.

임성은 기상캐스터를 본 유재석은 "캐스터계의 수지다. 수지 씨하고 상당히 닮았다"며 칭찬했다.

이에 박명수는 유재석의 아내인 "나경은 아나운서 닮았다"고 말하자 곧바로 하하가 "수민 형수 더 닮지 않았냐. 완전 똑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