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하나금융투자 제공

하나금융투자는 영업점이나 제휴은행 방문없이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계좌를 개설할 수 있는 계좌개설 전용 '하나금융투자 계좌개설' 애플리케이션(앱·응용프로그램)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4일 밝혔다.

'하나금융투자 계좌개설' 앱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받아 설치하면 된다. 애플 스마트폰 앱스토어에서는 3월 중 개시 예정이다. 계좌개설 전용 앱을 이용하면 하나금융투자의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는 하나금융투자 인터넷 홈페이지(www.hanaw.com), 모바일 홈페이지(하나금융투자HOW) 및 스마트폰 계좌개설 전용 앱을 통해 본인인증, 실명확인, 타 금융기관 계좌에서 이체 단계를 거치면 계좌개설이 가능한 서비스다.

박인규 하나금융투자 e-비즈니스실 이사는 "계좌개설 전용 앱으로 금융상품에 대한 신규 고객의 접근성이 높아졌다"며 "앞으로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를 이용하여 계좌를 개설한 신규 고객에게는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거래수수료 면제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