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편한세상 미사' 강남 접근 쉽고 주거 환경 쾌적
주변 단지보다 저렴한 분양가에 실수요자 주목

'e편한세상 미사' 모델하우스 방문객들이 전시된 유닛을 둘러보고 있다. 대림산업 제공

[이소은 기자] ‘e편한세상 미사’ 모델하우스가 지난 2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도산사거리 인근에 문을 열었다. 서울 진입 관문에 들어서 강남으로의 접근이 쉬울 뿐 아니라 미사강변도시 내 마지막 공공분양이라는 점에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예상됐던 상황. 오픈 첫날 모델하우스를 직접 찾았다.

평일 오후 시간대임에도 방문객이 붐볐다. 전시된 유닛 앞에는 긴 줄이 늘어섰다. 포대기에 업혀온 1세 이하 유아부터 대여섯 살 돼 보이는 아동까지, 자녀를 동반한 수요자들이 자주 눈에 띄었다. 대림산업 집계 결과 이날 다녀간 방문객은 5000명 정도다.

현장에서 만난 한 여성 방문객은 “미사강변도시의 마지막 공공분양이라는 얘기에 출근한 남편을 대신해 와보게 됐다”며 “남편 직장이 있는 강남으로의 출퇴근도 편할 것 같고 주변 환경도 쾌적해보여서 주말에 같이 또 와보려 한다”고 말했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올림픽대로, 강변북로로 진입할 수 있는 상일IC가 단지와 가까워 강남까지 차로 30분 내 도달할 수 있다는 게 분양 측 설명이다. 서울춘천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이용도 쉽다.

차가 없다면 단지 앞을 지나는 버스로 천호, 잠실까지 이동하면 된다. 입주시점인 2018년에는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선인 미사역이 개통해 교통망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강남권에 생활 기반을 둔 실수요를 고려해 단지는 중소형 면적으로만 구성됐다. 전용면적 별로 69㎡ 145가구, 84㎡ 507가구로 이뤄지는데, 모델하우스에서는 전용 84㎡ 유닛만 볼 수 있다. 전면에 방-거실-방-방이 배치된 4베이 판상형 구조로 설계됐다.

'e편한세상 미사' 전용 84㎡ 내부 모습. 대림산업 제공

주방 옆 공간을 수납장과 팬트리로 설계한 커뮤니티 강화형과 알파룸을 도입한 알파룸형 중 선택하면 된다. 전시된 유닛에는 커뮤니티 강화형이 건립됐다. 다이닝 공간에 6인 이상이 앉을 수 있는 기다란 형태의 식탁을 뒀다.

“커뮤니티 강화형의 취지대로 알파룸형에 비해 주방이 상대적으로 넓기 때문에 가족 간 소통이 주로 이뤄지는 식탁 공간을 여유 있게 사용할 수 있다”는 게 분양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외에도 ‘ㄷ’자형 구조로 대면형 주방을 구현했으며 주방과 거실을 마주보게 설계해 맞통풍에 신경을 썼다. 침실에는 넉넉한 크기의 드레스룸을 마련했으며 나머지 두 방에는 양면형 붙박이장(유상 옵션)을 도입해 공간을 효율적으로 이용하도록 했다.

단지 전체적으로는 쾌적성을 강조한 설계가 눈에 띈다. 조경 면적을 46%까지 끌어올려 공원 같은 아파트를 구현했다. 동 하나가 더 들어설 수 있는 공간에 넓은 중앙공원을 넣어 입주민을 위한 힐링 공간을 연출할 계획이다. 남향 위주의 동 배치로 채광과 일조량에 신경을 썼으며 100% 지하주차장으로 안전성까지 더했다.

남정필 대림산업 분양소장는 “신도시를 선택할 때 수요자들이 가장 우려하는 부분이 바로 기반 시설이 잘 조성돼 있느냐는 점”이라며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조성하는 공공기반시설이 올해 완료될 계획이며 지하철역도 예정돼있어 입주시점까지 대부분의 생활 인프라는 모두 갖춰질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e편한세상 미사' 조감도. 대림산업 제공

분양가는 3.3㎡ 당 1200만원 중반~1300만원선으로 평균 1260만원으로 책정됐다. 지난해 포스코건설이 분양한 ‘더샵 센트럴포레’의 1400만원보다 100만원 이상 저렴한 수준이다. LH가 토지를 제공하고 민간 건설사가 시공, 분양, 사후관리 하는 민관합동 방식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분양가가 비교적 낮다는 게 대림산업의 설명이다. 건설사가 토지를 매입할 필요가 없어 분양가를 저렴하게 책정할 수 있다는 얘기다.

분양 관계자는 “올해 미사강변도시 내 신안, 제일, 호반, 이지 등 4개 건설사가 아파트 분양을 앞두고 있지만 모두 민간 분양”이라며 “e편한세상 미사는 이 지역 마지막 공공분양 아파트라는 점에서 무주택자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e편한세상 미사’는 3월 7일(월) 1순위, 3월 8일(화)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는 특별공급 3월 4일(금), 일반공급 3월 14일(월)에 발표되며 당첨자 계약은 3월 23일(수)~25일(금) 3일간 받는다. 계약조건은 계약금 10%, 중도금 60% 이자후불제가 적용된다.

입주는 2018년 7월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서울 강남구 도산공원 사거리(신사동 631)에 마련됐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