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는 오는 3일 한국투자신탁운용의 'KINDEX 일본Nikkei225(H)' 상장지수펀드(ETF)가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고 2일 밝혔다.

KINDEX 일본Nikkei225(H)는 일본 닛케이225 지수를 추종하는 국내 최초 ETF이다. 해외주식투자 전용펀드를 통해 거래할 경우 매매·평가차익과 환차익에 대해 비과세가 적용되는 첫 신규상장 종목이다.

이 상품은 닛케이225 지수를 구성하는 종목에 약 70%를 투자하고 선물(JPX상장)에 약 30%를 투자한다. 또 일본 증시의 실시간 가격이 반영된다.

거래소 측은 "일반투자자가 일본 증시에 투자할 때 효과적인 수단이 될 것"이라며 "운용비용과 현금배당 등에 따라 성과 간 차이가 발생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거래소는 투자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납부자산구성 내역을 거래소 및 자산운용사 ETF 홈페이지에 제공할 예정이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