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는 2일 삼성엔지니어링에 대해 해외 프로젝트 불확실성이 존재한다며 투자의견 '중립'을 유지했다.

박상연 연구원은 "지난 4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 대비 14.0%, 0.1% 감소한 2조원과 219억원을 기록해 흑자전환 했다"며 "자본총계는 3분기까지의 부실 반영으로 마이너스(-) 3129억원을 기록했으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