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와 ADT캡스, 게이트맨이 손잡고 월 2만원 대로 이용 가능한 IoT 기반의 가정용 보안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제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17,050 +1.49%는 보안전문 브랜드 ADT캡스, 도어락 브랜드 게이트맨과 제휴해 가정용 보안서비스 'IoT(사물인터넷) 캡스'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IoT캡스는 게이트맨 도어락과 ADT캡스 출동경비, LG 유플러스의 IoT 기기 및 기술을 기반으로 했다. ▲현관 잠금 ▲침입감지 ▲경보 알림 ▲출동경비 등 보안 ▲IoT를 통한 스마트폰 원격제어까지 가능하다.

게이트맨 도어락을 통해 현관 잠금은 물론, 침입자가 발생했을 경우 LG유플러스의 IoT 허브가 도어락의 강제 열림이나 파손을 감지해 경보 사이렌과 동시에 ADT캡스 출동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창문을 통해 외부 침입이 감지되면 IoT 열림감지센서에서 고객의 스마트폰으로 침입 알림을 보내 ADT보안요원 출동을 요청할 수 있다.

IoT스위치, 플러그 등을 함께 사용할 경우 원격으로 집안의 TV나 거실 등을 켜 집에 사람이 있는 것처럼 보이는 것도 가능하다.

IoT캡스는 월 2만8600원(부가세 포함)에 이용이 가능하다.

최유리 한경닷컴 기자 nowher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