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 서현진 에릭 서현진 / 사진=점프엔터테인먼트

에릭 서현진

배우 에릭과 서현진이 tvN 새 월화드라마 '또 오해영' 남녀주인공으로 확정됐다.

이 가운데 서현진의 봉사활동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서현진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는 "한마음한몸운동본부의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서현진이 '띠앗누리 20기' 단원들과 함께 14박 15일 일정으로 캄보디아 봉사활동을 다녀왔다"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 서현진은 아이들과 한데 어울려 브이(V) 포즈를 취하고 있는가 하면, 한 아이를 안고 환한 미소를 지은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한편 '또 오해영'에서 에릭은 외모도 일도 완벽한 대한민국 영화계의 넘버원 음향감독 '박도경' 역으로, 서현진은 대기업 외식사업부 만년 대리로 남다른 트라우마를 가진 '오해영' 역으로 열연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임신설' 박수진, 남편 배용준과 부부 사이가 사실은…

▶'성관계 동영상'에 유명 연예인이? 진실 알고보니

▶송대관, 수백억 빚더미 앉았다가 현재 남은 빚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