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인터내셔널은 남춘우 김영우 이희준 오윤호 씨 등이 이사 및 대표이사 지위 확인 소송을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 제기했다고 29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소송 대리인을 선임해 대응할 계획이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