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포스트(136,20012,700 +10.28%)는 줄기세포를 원료로 하는 알츠하이머병 치료용 조성물에 관해 일본 특허를 취득했다고 24일 밝혔다.

특허의 명칭은 '간엽줄기세포 또는 이의 배양액을 포함하는 신경질환의 예방 또는 치료용 조성물'이다.

이번 특허는 간엽줄기세포가 분비하는 당 결합 단백질의 일종인 '갈렉틴-3' 또는 갈렉틴-3의 발현을 유도하는 인자를 활용해 신경질환을 예방 및 치료하는 기술에 관한 것이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이 기술은 현재 임상시험 중인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뉴로스템'의 개발에 적용되고 있다"며 "이 외에 파킨슨병, 우울증, 간질, 다발성 경화증, 조증 등의 뇌신경질환 치료에 광범위하게 활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메디포스트는 이번 기술에 대해 한국 호주 싱가포르 멕시코 등에서도 이미 특허권을 취득한 바 있다. 일본에서도 2014년 이와 유사한 특허를 선점 취득했었다.

이번 특허로 메디포스트는 치매와 뇌종양 등 뇌신경계 분야에서만 14개국에서 총 26개의 특허를 보유하게 됐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