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델 비비안의 화보가 공개됐다.

소녀시대 유리의 사촌동생으로 주목을 받았던 비비안은 최근 더스타매거진 3월호 화보에서 도도한 여대생으로 변신해 매력을 뽐냈다.

이번 화보에서 비비안은 데님 스커트에 스니커즈를 신거나 편안한 스웨트셔츠를 입으며 다양한 콘셉트의 캠퍼스 룩 스타일링을 보여줬다.

화보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도도해 보이는 첫인상에 대해 “실제 성격은 전혀 그렇지 않다. 대중들에게 편안한 내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한국의 카라 델레바인 같은 존재가 되고 싶다. 모델 일을 하면서 준비가 됐을 때는 영화에도 도전하고 싶다”라며 연예계 활동을 앞두고 당찬 포부를 전했다.

모델 비비안의 더 많은 화보와 속마음을 담은 인터뷰는 '더스타' 3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