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승 태도 장현승 태도 / 사진 = 한경DB

장현승 태도 논란

비스트 장현승이 사생활 및 태도 논란에 휘말린 가운데, 그의 과거 발언이 새삼 화제다.

지난해 5월 진행된 기자들과의 인터뷰에서 그는 "가수가 풍기는 아우라가 모범적이어서 좋은 건 없는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조금 까져 보이고 뭔가 놀았을 것 같은 게 좀 더 음악하는 데 좋은 영향력을 가지고 올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자신의 소신을 드러냈다.

한편 장현승은 최근 해외 팬미팅에 불참하고 인터뷰에서 불성실한 태도를 보인 뒤 사과나 해명을 하지 않고 있어 팬들의 비난을 받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너무 야해"…'방송 불가' 걸그룹 의상 실제로 보니
▶씨스타 효린, 가슴라인 드러난 아찔 화보 "내 욕심은…"
▶'3년차 주부' 이효리, 남편 이상순과 제주도 근황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